꽃씨 (Dandelion)

EXO

첸 (Chen) – 꽃씨 (Dandelion)(Lyrics) 가사

Year: 2024

Hangul:

찬란했던 봄이 저물던 날
바람 끝에 흩날리지 못한 꽃
소리 없이 기다려온 날들
한숨으로 삼켜두네요

상처인 듯 갈라진 틈 사이
빗물마저 닿지 않던 그곳에
혼자 남아 버텨왔던 꽃잎은
향기마저 말라가네요

아무도 없는 봄 그댈 닮은 작은 꽃
메마르던 그 모습에 작은 눈물 건네죠
하얗게 못 피운 꽃 한 송이 다시 또
이 계절을 기억할 수 있게 미소 지어 볼게요

하염없이 참아왔던 날들
익숙한 듯 눈물 감춰 보이던
고된 하루 피어난 꽃 하나
가슴속에 새겨둘게요

아무도 없는 봄 그댈 닮은 작은 꽃
메마르던 그 모습에 작은 눈물 건네죠
하얗게 못 피운 꽃 한 송이 다시 또
이 계절을 기억할 수 있게 미소 지어 볼게요

아무도 없는 봄 혼자 남아 피어난
꽃 한 송일 바라보다 작은 위로를 건네죠
하얗게 피어날 꽃씨처럼 저 멀리
그 슬픔을 흩날릴 수 있게 바람을 띄워 보내요

Romanization:

chanranhaessdeon bomi jeomuldeon nal
baram kkeute heutnalliji moshan kkocc
sori eopsi gidaryeoon naldeul
hansumeuro samkyeoduneyo

sangcheoin deut gallajin teum sai
bismulmajeo dahji anhdeon geugose
honja nama beotyeowassdeon kkoccipeun
hyanggimajeo mallaganeyo

amudo eopsneun bom geudael talmeun jageun kkocc
memareudeon geu moseube jageun nunmul geonnejyo
hayahge mot piun kkot han songi dasi tto
i gyejeoreul gieokhal su issge miso jieo bolgeyo

hayeomeopsi chamawassdeon naldeul
iksukhan deut nunmul gamchwo boideon
godoen haru pieonan kkot hana
gaseumsoge saegyeodulgeyo

amudo eopsneun bom geudael talmeun jageun kkocc
memareudeon geu moseube jageun nunmul geonnejyo
hayahge mot piun kkot han songi dasi tto
i gyejeoreul gieokhal su issge miso jieo bolgeyo

amudo eopsneun bom honja nama pieonan
kkot han songil baraboda jageun wiroreul geonnejyo
hayahge pieonal kkoccssicheoreom jeo meolli
geu seulpeumeul heutnallil su issge barameul ttuiwo bonaeyo

SHARE THIS: